Home > 샘터 > 샘터소식 > 공지사항
 
《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》100쇄 기념 특별판
관리자 2019-04-11

 

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

- 장영희 에세이 100쇄 기념 특별판 -


 

 

《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》이 100쇄 출간을 기념하여 봄날 같은 장영희 교수의 미소를 떠올리는 핑크빛 표지로 갈아입고 양장본으로 출간된다.

장영희 교수가 세상을 떠나기 직전까지 작업한 이 책은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올라 세월이 흐른 지금까지 꾸준히 사랑받고 있으며, ‘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권장도서’, ‘한국의 아름다운 책 100’, ‘주요 일간지·서점·독자 선정 올해의 책’, ‘삼성경제연구소 선정 CEO 필독서’, ‘올해의 청소년 도서’, ‘초중등 교과서 수록작’ 등으로 꼽히며 우리 시대의 진정한 양서로 자리매김하였다.

 


이 책은 장영희 교수가 ‘올해의 문장상’을 수상한 《내 생애 단 한번》 이후 9년 만에 내놓은 두 번째 순수 에세이집으로, 그는 암 투병으로 힘든 와중에 이 책을 작업했지만 안타깝게도 직접 책을 보지 못하고 2009년 5월 9일 세상을 떠났다.

그렇게 고통을 견뎌가며 마지막까지 이 책을 통해 우리에게 전하고자 한 것은 무엇일까? 그것은 바로 희망이다. 세 차례의 암 투병을 거치면서 쓰고 다듬은 글들이지만 그의 글은 결코 무겁거나 우울하지 않다.

암 투병, 장애… 자칫 암울해지기 쉬운 소재들을 적절한 유머와 위트, 긍정의 힘으로 승화시키는 문학적 재능과 여유는 장영희만이 갖는 독특한 힘이자 아름다움이다. 견디기 힘든 아픔을 건강하고 당당하게 바꿀 줄 아는 삶의 자세에서 독자들은 새로운 용기와 희망을 얻게 된다. 살아온 기적은 살아갈 기적이 될 것이기에.

 

추천사


장영희의 벗으로서 독자로서 나는 그의 밝은 인간성과 진솔한 글솜씨에 늘 탄복하곤 하였다. 겸손하고도 당당하며 따뜻한 사랑이 넘쳤던 그와의 만남은 내게도 소중한 선물이었다.

아무도 대신할 수 없는 장영희만의 감칠맛 나는 향기와 빛깔로 깊은 감동을 주는 이 책의 100쇄 기념을 축하하자니 새삼 그의 미소가 그립다. 몸으로는 우리 곁에 없지만 그의 혼은 글 속에 살아남아 계속 우리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있음이 얼마나 고마운지!

아직도 이별의 슬픔 속에 그리움이 깊어진 독자들에게 그가 다시 웃으며 말하는 것을 듣는다.

‘여러분, 꼭 믿으세요. 살아온 기적이 살아갈 기적이 된다니까요.’

 

― 이해인(수녀, 시인)

 

 

 100쇄 기념 특별판 온라인 구매 서점